“공간에 스며든 미래 디자인”…마이미러, 2020 굿디자인상 수상

엠투웬티 중저주파 근육자극 기기 중 사상 최초 수상

[아이뉴스24 이연춘 기자] 관절에 무리 없이 코어 근육을 효과적으로 강화하는 스마트미러 운동기기 ‘마이미러(Myo Mirror)’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2020 우수디자인상품(굿디자인)에 선정됐다.

언택트 시대를 맞아 피트니스 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는 근육자극 운동기기이 굿디자인상을 수상한 것은 사상 최초이다.

중·저주파 코어머슬 부스터 운동기기를 개발하는 벤처기업 엠투웬티(주)는 스마트미러 운동기기 마이미러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디자인진흥원이 주관하는 우수디자인 상품으로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가로 60cm, 세로 100cm 크기의 45인치 스마트 미러 형태인 마이미러는 운동하는 사람이 영상 속 트레이너의 모습과 거울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동시에 보면서 동작을 따라할 수 있어 언택트 시대 피트니스 트레이닝의 새로운 전형을 제시했다는 업계 평가를 받고 있다. 향후 트레이너와 온라인으로 원격 연결해 실시간 라이브로 트레이닝을 받을 수 있는 서비스도 개발될 예정이다.

운동 후 스마트미러 아래 있는 발판에 오르면 체중과 근육량, 체지방을 자동으로 측정해줘 운동 효과를 그 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는 편의성도 주목을 받았다. 또한 스마트미러의 높낮이를 조절할 수 있어 건강한 성인남녀 뿐 아니라 휠체어에 앉은 장애인과 어린이도 효과적으로 운동할 수 있는 세팅이 가능하다.

엠투웬티 관계자는 “딱딱하고 투박한 일반 피트니스센터 운동기기와 달리 블랙과 실버 재질이 절묘하게 결합한 스마트 미러 디자인으로 공간에 스며드는 미래 디자인을 구현했는데 정부가 공인하는 우수 디자인으로 인정받아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연춘기자 staykit@inews24.com